미쉐린이 제안하는 겨울철 타이어 관리 요령

국내 정식 유통되는 타이어의 뉴스와 정보를 업데이트 합니다!
홈 > 타이어뉴스 > 타이어 뉴스
타이어 뉴스

 

미쉐린이 제안하는 겨울철 타이어 관리 요령

TIRE10 0 100 0

99d8c683312320d4667afe0b038c6221_1699490746_5282.jpg
 



겨울철 안전 운전을 위해 미쉐린이 알려주는 타이어 점검 요소 4가지 소개



입동이 지나며 가파르게 쌀쌀해진 날씨 속에 겨울철 타이어 교체를 고민할 시기가 도래했다. 겨울철은 낮은 기온과 눈길, 빙판길 등 다채로운 노면 상태를 맞이할 가능성이 높다. 타이어는 차량의 주행 성능과 안전을 책임지는 중요한 요소로, 겨울철에 최적화된 타이어 교체 및 꼼꼼한 타이어 점검이 필요하다.


 


미쉐린코리아(대표 제롬 뱅송)는 운전자의 도로 위 안전을 위해 꼭 필요한 타이어 점검 요소와 겨울철 적합한 타이어 라인업을 소개한다.


 


1. 타이어 교체 시기


여름용 타이어는 기온이 영상 7도 이하로 낮아지면 트레드가 굳어지며 성능 저하가 시작되기 때문에 기온이 영상 7도에 근접하는 11월부터 사계절 혹은 겨울용 타이어 장착을 고려하는 것이 좋다. 사계절 및 겨울용 타이어는 저온 환경에 특화된 소재로 제작돼 경화되지 않고 접지력을 유지할 수 있다.


 


타이어 옆면에는 사계절, 여름용, 겨울용 등 타이어의 종류를 확인할 수 있다. ‘M+S’ 문구가 있다면 사계절 타이어, ‘M+S’ 문구가 없다면 ‘여름용 타이어’이며, 겨울용 타이어는 ‘M+S’ 문구와 함께 눈길 주행 시에도 안정성을 보장하는 ‘3PMSF(3–Peak Mountain Snow Flake)’ 표식이 있다.



99d8c683312320d4667afe0b038c6221_1699490784_1999.jpg
 


 


2. 타이어 위치 확인


간혹 겨울용 타이어 교체 시 비용 절감 등의 이유로 앞바퀴 또는 뒷바퀴 2개만 교체하는 경우가 있다. 그러나 일부 타이어만 교체할 경우 접지력이 한쪽으로 쏠리며 언더스티어 혹은 오버스티어 현상을 일으켜 차선 이탈 등 위험한 상황을 초래할 수 있으므로, 겨울용 타이어는 네 바퀴 모두 다 교체해야 한다. 타이어의 수명을 오래 유지할 수 있도록 마모 정도에 따라 앞바퀴와 뒷바퀴의 위치를 교환해주는 것도 방법이다.


 


3. 타이어 공기압 확인


겨울에는 낮은 기온으로 공기 수축 현상이 발생해 타이어 공기압도 함께 떨어진다. 타이어 공기압이 낮아지면 타이어 접지면이 과도하게 넓어지며 트레드 바깥에 불필요한 마모가 생기고, 사이드 월이 쳐지며 조향 시 안정성이 떨어져 미끄러짐이나 사고로 이어질 수 있다. 또한, 과열로 고무와 코드가 분리될 수 있고, 파열 및 코드절상의 위험성도 있다.


 


따라서 겨울철에는 꼼꼼하게 타이어 공기압을 체크해야 하며, 최소 월 1회 주기적으로 점검하는 것이 좋다. 차량의 적정 공기압은 차량 문 안쪽 스티커, 혹은 차량 취급 설명서에 기재된 제조업체의 권장 공기압을 참고하면 된다.


 


미쉐린은 'Performance made to last(마지막까지 믿을 수 있는 성능)'라는 철학을 바탕으로 개발한 최고의 성능과 안전성을 보장하는 겨울용 타이어를 선보여 왔다. 미쉐린 타이어는 다양한 타이어 라인업을 통해 소비자의 선택지를 넓혀가고 있다.

, , , , ,

0 Comments